대안신당 광주광역시당, 새해맞아 5.18민주묘역 참배
상태바
대안신당 광주광역시당, 새해맞아 5.18민주묘역 참배
  • 최승현 기자
  • 승인 2020.01.02 13: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안신당 광주광역시당은 1월 2일(목) 오전 9시 30분 경자년 새해를 맞아 국립 5.18민주묘역 참배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민심잡기에 나섰다.

이날 5.18민주묘역 참배에는 최경환 대안신당 광주시당위원장을 비롯해 천정배· 장병완 국회의원 김성환(동남을)·김명진(서구갑) 국회의원 예비후보와 핵심당원 100여명이 참석해 헌화분향하고 21대 총선 승리 선봉에 서겠다는 다짐과 결의를 다졌다.

최경환 위원장은 “올해 40주년을 맞는 5.18민주화운동을 앞두고 5.18진상조사위원회가 구성되면서 진상규명에 대한 기대감이 그 어느 때보다 커지고 있다”며 “대안신당이 호남정신을 계승하는 대표정당으로서 호남은 물론 국민들에게 사랑받는 정당으로 자리매김하고 제3정치세력 결집과 통합을 통해 다가오는 4.15 총선승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천정배 의원은 “올해는 광주항쟁 40주년이다. 올해엔 반드시 완전한 진상규명과 단죄, 희생시민에 대한 서훈을 이루어서 오월 영령들과 광주의 정신을 제대로 선양하도록 하자”고 말했다.

장병완 의원은 “40년간 가려진 5.18광주민주화운동의 진실을 끝까지 밝혀내고, 반드시 책임자를 처벌하고 희생자의 명예를 회복하는 일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대안신당 김성환(동남을)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5.18광주민주화운동 40주기가 되는 뜻 깊은 해이다. 대안신당은 5.18민주화운동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담아 호남정치 일번지, 민주주의의 종가로서 자존심을 회복하며 새롭게 태어날 것이다”며 “광주시민들의 총명함과 지혜를 담아 4.15 총선에서 광주정신의 승리를 가져오겠다”고 밝혔다.

대안신당 김명진(서구갑)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5.18광주민주화운동 40주년을 맞아 5.18의 진실을 모두 밝혀내고 민주·인권·평화의 5.18정신을 이어받을 호남개혁세력의 집권시대를 열어가겠다”며 “DJ정신 이어받은 뉴DJ정치로 호남개혁세력의 집권시대를 열어가는 승리의 2020년을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