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평군, 도쿄올림픽 레슬링 국가대표 2차 선발전․아시아시니어선수권대회 최종선발전 개최
상태바
함평군, 도쿄올림픽 레슬링 국가대표 2차 선발전․아시아시니어선수권대회 최종선발전 개최
  • 조승원 기자
  • 승인 2020.01.12 12: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쿄올림픽 레슬링 국가대표 2차 선발전 및 아시아시니어선수권대회 최종선발전이 지난 11일 개막해 오는 14일까지 나흘간 함평문화체육센터에서 개최된다.

(사)대한레슬링협회․전라남도레슬링협회가 주최․주관하고 함평군이 후원하는 이번 대회에는 지난해 11월 열렸던 레슬링 국가대표 1차 선발전 참가 선수들을 비롯해 비(非)올림픽 체급 등 198명이 참가한다.

대회는 11일 심판강습회를 시작으로 12일 오전 10시부터 체급별 국제 토너먼트 방식으로 진행된다.

개최지인 함평군에서는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 레슬링 동메달리스트’인 김형주(여․자유형 53kg)를 비롯해 김종민(남․그레꼬 63kg), 김경훈(남․그레꼬 67kg), 양시온(남․그레꼬 72kg) 등 총 4명이 참가한다.

군 관계자는 “전국 최고를 넘어 세계 최고 수준의 선수들이 모이는 이번 대회를 개최하게 돼 영광”이라면서, “대회 기간 동안 전국 각지에서 선수․임원 등 1000여 명의 관람객이 함평을 방문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경기장을 비롯한 각종 시설물 관리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함평군은 지난해 말부터 레슬링, 야구 등 각 종목별 동계전지훈련을 유치해 현재 총 20개팀 381명의 선수들이 시즌을 위한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오는 2월에는 중국 요녕성 체육사업 발전센터 레슬링 선수단이 전지훈련차 방문하기로 하는 등 스포츠 명문 고장으로서의 입지를 굳혀나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