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경찰, 코로나19 유흥시설 특별단속..133명 적발
상태바
광주경찰, 코로나19 유흥시설 특별단속..133명 적발
  • 임효택 기자
  • 승인 2021.09.02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찰관기동대 등 2,269명 투입.. 유흥시설 특별단속 9월까지 연장

광주경찰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지난 7월 3일부터 8월 31일까지 두 달간 광주지역 유흥시설 불법영업에 대한 특별단속을 실시하여 총 32건 133명을 단속하였다

경찰은 단속기간 동안 시경찰청 및 경찰서 질서계와 경찰관기동대를 포함 총 2,269명 인원을 투입해 유흥시설 3,575개소를 점검하여 방역수칙위반으로 83명(8건)과 불법행위 50명(24건)을 적발하였다

이번 특별단속은 유흥시설 밀집지역에 경찰서 점검반 외에도 경찰관기동대 다수인력을 투입하여 가시적 순찰을 통해 시민들의 방역수칙 준수를 유도하는 한편 방역수칙 위반 등 불법업소에 대해서는 강도 높은 단속활동을 벌였다

주요 단속사례로 지난달 24일 광산 첨단지구에서 집합금지 행정명령을 어기고 심야에 몰래 영업한 홀덤펍 업주와 손님 등 30명을 적발하였고

 지난 7월 27일에는 상무지구 거리에서 손님을 호객행위로 유인하여 영업이 금지된 시간에 유흥주점에서 몰래 영업한 업주와 손님 등 18명을 감염병예방법 등으로 단속을 하기도 하였다

앞으로도 경찰은 코로나19 확진자 연일 네 자릿수를 유지하는 등 다가올 추석연휴가 4차 유행의 중대한 변곡점으로 작용할 우려가 있는 점을 감안 특별단속 기간을 9월까지 연장하여 지속적인 단속을 벌일 계획이다

김준철 광주경찰청장은 4차유행의 확산세가 지속되는 현시점에서 정부의 방역정책의 효과를 발휘할 수 있도록 경찰이 모든 역량을 집중해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