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시, ‘한 땀과 풀빛 연구회’ 천연염색 작품전시회 개최
상태바
나주시, ‘한 땀과 풀빛 연구회’ 천연염색 작품전시회 개최
  • 조선희 기자
  • 승인 2021.10.07 2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17일 나주나빌레라문화센터에서
쪽·감물 염료로 만든 조각이불, 의류, 가방 등 생활용품 40점

매년 회원들의 재능기부로 나눔을 실천해온 나주시 품목별 연구회인 ‘한 땀과 풀빛 연구회’(회장 이영희)가 이번엔 그간 갈고닦은 작품 솜씨를 시민들에게 선보인다.

나주시는 ‘천연염색 도담도담 물들임’이라는 주제로 오는 13일부터 17일까지 5일 간 나빌레라문화센터 기획전시실에서 한땀과 풀빛연구회 작품 전시회가 열린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연구회원 24명이 직접 추출한 쪽염, 쪽죽염, 꼭두서니염, 율피염, 감물염 등 염료로 만든 조각이불, 의류, 가방, 앞치마 등 일상용품 40여점을 선보인다.

이영희 회장은 “그동안 배우고 연구한 회원 각자의 색감과 개성을 느낄 수 있는 다양하고 유용한 홈 리빙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천연염색 기법으로 만든 다양한 생활용품을 통해 우리의 색을 적극 홍보해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 땀과 풀빛 연구회는 지난 2018년부터 직접 도안과 바느질 작업을 거쳐 만든 영유아 턱받이를 매년 관내 아동복지시설에 기부해오고 있다.

코로나19가 발발했던 2020년 천연염색 향균 마스크 400개를, 올해 7월에는 쪽 염색 목수건 80매를 제작해 아동복지시설에 기부하기도 했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회원들의 한 땀 한 땀 정성이 담긴 이번 작품 전시회가 코로나19로 위축된 문화·전시행사에 활력을 불어넣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